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고양에 5번째 문화창조허브 개소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1/23 [17:17]

경기도, 고양에 5번째 문화창조허브 개소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1/23 [17:17]

▲고양경기문화창조허브 개소식에 참석한 이재명 경기도지사(사진=경기도청)     © GNNet

 

경기도는 23일 고양시 일산동구 소재 SK엠시티에서 고양 경기문화창조허브 개소식을 열고 운영에 들어갔다.

 

도는 지난 2014년 판교에 첫 번째 문화창조허브를 설립한 이후 권역별 특화 콘텐츠 창업육성을 위해 의정부(2015), 광교(2015), 시흥(2018)에서 차례로 문을 열었다.

 

이곳에는 10개의 스타트업 입주공간과 공동작업장 57, 촬영 스튜디오, 오디오 믹서 등의 장비가 갖춰져 있다. 방송 영상 콘텐츠 창업 기초와 실무교육은 물론 방송콘텐츠 기획과 제작, 유통전문가 양성과정이 진행된다.

 

도와 시는 지난해 5월 문화창조허브 설립과 운영에 관한 협약을 맺고 그동안 청소년 1인 방송스쿨 드론 사진 영상 공모전 등 시범프로그램과 영상콘텐츠 제작 기술 지원사업 등을 진행해왔다.

 

도는 문화창조허브가 오는 2020년까지 174건의 창업과 405개의 일자리창출, 525건의 스타트업을 지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재명 지사는 이날 개소식장에서 이재준 시장, 고석원 카카오 부사장이 함께한 가운데 도 방송영상뉴미디어 산업 육성 및 활성화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도와 시, 카카오는 문화창조허브를 기반으로 방송·영상뉴미디어 콘텐츠 기획제작유통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