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 고양시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정도관리 평가 ‘적합’ 판정

차경준기자 | 기사입력 2019/01/25 [10:40]

경기 고양시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정도관리 평가 ‘적합’ 판정

차경준기자 | 입력 : 2019/01/25 [10:40]

▲   고양시  © 고양시 수도시설과


고양시 상하수도사업소 ‘고양시 먹는 물 수질검사기관’이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에서 실시한 먹는 물 분야 시험‧검사 능력 평가를 통과해 정도관리검증서를 수여받았다.

 

정도관리 평가는 ‘환경 분야 시험‧검사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실시하는 평가 제도로 검사기관의 분석능력을 평가하는 ‘숙련도’ 평가와 시험‧검사기관의 운영 상태를 평가하는 ‘현장평가’로 나뉜다.

 

지난 10월 ‘고양시 먹는물 수질검사기관’은 국제공인 숙련도 시험에서 먹는물 분야 16개 항목에 대해 전 항목 합격 판정를 받아 국제숙련도 시험 3년 연속 우수 시험‧검사기관으로 인정받았다.

 

‘고양시 먹는 물 수질검사기관’은 국립환경과학원의 먹는 물 분야에 대한 정도관리검증서를 수여받음으로써, 먹는 물 검사기관으로서의 검사 및 운영능력을 인정받아 신뢰성과 위상이 더욱 높아지는 계기를 마련했다.

 

정병춘 고양시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우수한 기술 인력과 최신 분석장비 및 국제적인 수질분석 능력을 바탕으로 수돗물, 지하수, 약수터 등 수질검사를 실시해 고양시민이 안심하고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수질검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