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2019년도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1/29 [09:18]

경기도, 2019년도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1/29 [09:18]

▲ 경기도청.     ©GNNet

 

경기도는 오는 21일부터 일주일간을 ‘2019년도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귀향·성묘객들의 교통안전 및 교통편의 증진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도는 특별대책기간 동안 교통수요 증가에 대비한 원활한 교통체계를 구축함으로써 도민들의 불편을 최소화 하는데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시외버스의 경우 귀성객 수요를 고려해 예비차 및 전세버스를 활용해 강릉, 여주, 태백, 포항 등 46개 노선에 62대를 증차하고 운행회수를 109회 증회할 방침이다.

 

시내버스는 터미널, 지하철역 등에 연계된 수송수요에 맞춰 운행계통별 예비차를 활용해 증차나 증회한다. ‘택시부제는 도내 37,405대 중 4,646대를 시군 실정에 맞도록 일부 해제하기로 했다.

 

고속도로·국도의 상습 지·정체 구간은 도로전광판(VMS)을 통해 우회정보 및 나들목 진입조절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교통량 분산을 도모한다.

 

이에 경부·영동·서해안·중부 등 고속도로 8개 축선은 정체발생 시 주변 13개 구간의 우회도로를 안내하고, 국도 1·3·39·45 8개 축선에 대해서는 주변 13개 구간 우회도로를 안내할 예정이다.

 

도는 특별대책기간 동안 2개반 15명으로 구성된 상황실을 중심으로 유관기관 간 비상연락체계를 구축·운영한다.

 

아울러 도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 모바일앱(경기교통정보), 교통안내전화(1688-909), 트위터(@16889090), 라디오, SMS, 민간포털, 내비게이션 등을 통해 도내 주요도로의 지정체 현황, 빠른길 안내, 돌발상황(교통사고, 통제구역) 등을 안내한다.

 

도내 시내·시외·마을·광역버스 운행정보는 경기버스정보 시스템의 모바일앱(경기버스정보), 인터넷, ARS(1688-8031)에서 제공한다.

 

안전운행을 위해서는 시군과 연계한 보수반을 편성, 포트홀 등 불량노면과 도로 표지판 및 각종도로시설물에 대한 신속 정비·보수를 추진한다.

 

특히 겨울철 강설에 대비해 제설대응체계를 확립함은 물론, 제설취약지역 및 주요도로에 대한 중점관리를 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시군, 버스운송조합, 버스터미널 등과 연계해 사전 및 연휴기간 중 점검활동을 통해 운행시간 준수, 호객행위 금지, 안전운행, 버스안전점검 조치 등 운송질서 확립과 서비스 확보에도 힘쓴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