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남양주시“GTX-B 계획대로 추진.. 신도시로 사업성 확보 ” 정부에 표명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1/29 [17:58]

남양주시“GTX-B 계획대로 추진.. 신도시로 사업성 확보 ” 정부에 표명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1/29 [17:58]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29“GTX-B 노선은 예타 면제 사업 제외와는 별도로 차질없이 당초 계획대로 추진될 것이다라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시는 GTX-B 노선이 예타 대상사업이 되더라도 왕숙1지구 GTX-B 역사 신설 등으로 사업성은 충분히 확인된 만큼 예타는 통과될 것이라고 확신하며, 진행중인 GTX-B 예타를 금년 상반기 중 조속히 마무리하여 개통기간을 단축해 달라는 입장을 정부에 표명했다.

 

GTX-B 노선이 신설되면 마석에서 서울역까지는 약 1시간에서 15분으로, 청량리역까지는 10분으로 단축돼 강남권 등 서울중심으로 진입시간이 현재의 1/3 수준 이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시는 3기 신도시 왕숙1지구 GTX-B역을 중심으로 판교 제1테크노밸리 2배 면적에 도시첨단산업단지, 기업지원허브를 조성할 예정으로 자족도시로 탈바꿈을 시도하고 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