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낙연 총리·이화순 부지사, 고양시 다중이용시설 방문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02/01 [14:48]

이낙연 총리·이화순 부지사, 고양시 다중이용시설 방문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02/01 [14:48]

▲ 기해년 설 명절을 앞두고 경기 고양시 다중이용시설의 안전대책을 점검하고 있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사진=경기도북부청사)     © GNNet

 

경기도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설 명절을 앞두고 다중이용시설의 안전대책 현장점검을 위해 1일 고양시 일산동구 소재 고양복합공간을 방문했다고 1일 밝혔다.

 

이곳은 과거 2014년 화재로 인해 9명이 사망하고 115명이 부상당했던 고양 종합터미널을 비롯해, 대형마트, 영화관, 식당가 등이 들어선 다중이용시설이다.

 

이날 이 총리와 이 부지사는 현장 관계자들로부터 안전관리 현황에 대한 브리핑을 받고, 시설들을 돌아보며 소화전, 방화셔터 등 각종 소방안전 시설을 세심히 점검했다.

 

이 총리는 “과거 화재사고가 났던 아픈 경험을 깊이 새기고, 다시는 이 같은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부지사도 “화재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평소 신속한 대응체계와 내실 있는 점검이 선행돼야 한다. 도 차원에서도 도민들의 안전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