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파주시, 수도권 3기신도시..창릉지구 "조건없는 재검토"촉구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5/09 [17:29]

파주시, 수도권 3기신도시..창릉지구 "조건없는 재검토"촉구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5/09 [17:29]

▲ 파주시청 전경(사진=파주시청)     ©GNNet

 

 경기 파주시가 9, 수도권 3기신도시(창릉지구) 조성 관련 시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전문]

 

 

수도권 3기신도시(창릉지구) 조성 관련 파주시 입장

운정신도시 조건 충족 없는 제3기 신도시 전면 재검토!

 

지난 7일 정부는 수도권 주택 30만 가구 공급방안브리핑에서 3기 신도시 3차 지구를 발표했습니다. 해당 신도시 중에는 고양시 창릉동 813, 38천 가구도 포함되었습니다.

 

운정신도시의 경우 아직 3지구가 분양조차 마무리되지 않은 상황이고, 당초 정부가 약속했던 자족기능을 갖는 첨단기업 유치와 지하철 연장 등 광역 교통 개선 대책이 이행되지 않아 서울로 출퇴근하는 교통난이 심각한 상황에서 운정신도시와 서울 사이에 새로운 신도시가 조성되면 운정신도시의 교통 여건은 더욱 악화될 것입니다.

 

파주는 최근 몇 년 사이 인구가 꾸준히 유입돼 정부에서 말하는 주거 분산효과를 실감할 수 있는 대표적인 지역으로 꼽혀왔습니다.

 

하지만 이번 정부의 3기 신도시가 건설될 경우, 파주 지역으로의 인구 유입은 감소하고 운정신도시는 교통난이 가중된 베드타운 으로 전락할 수밖에 없습니다.

 

정부에서 진정으로 서울 주택 수요를 분산시키려 한다면 서울과 인접한 곳에 신도시를 추가로 건설하기에 앞서,

 

접경지역 균형발전과 남북교류 협력 시대 거점 도시 육성을 위해 운정신도시에 대한 지하철 3호선 예타 없이 연장 건설,

 

GTX-A노선 차질 없이 조속 시행 및 주민이 원하는 노선 반영, GTX-A 가칭 운정역환승센터 건립, 문화시설 건립 등 인프라 강화가 우선되어야 할 것입니다.

 

이와 함께 베드타운을 막고 자족도시로 성장해 나가도록 정부가 직접 나서 추진해야 할 것입니다. 정부의 조속한 대안 제시를 촉구합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