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영상] 연천군의 개인 농지에 불법 폐기물 '매립 의혹'

타 지역 A음식물 처리업체가 ..농지에 수십톤 매립 '목격자 제보'

경기북도일보 TV | 기사입력 2019/05/28 [09:32]

[동영상] 연천군의 개인 농지에 불법 폐기물 '매립 의혹'

타 지역 A음식물 처리업체가 ..농지에 수십톤 매립 '목격자 제보'

경기북도일보 TV | 입력 : 2019/05/28 [09:32]

 

[경기북부 기동취재반 = 고상규/이건구/김신근 기자]  최근 폐기물의 농지 불법매립이 다시 고개를 들고 있습니다.


지금 저희가 제보를 받고 나온 이곳은 경기 연천군 전곡읍 간파리 일원으로 개인농지이지만 A지역의 음식물 처리업체가 비용 절감을 이유로 이곳 농지에다가 3.5톤 분량 석대, 약 10톤의 폐기물을 수년간 매립한 것으로 추정 되는 현장 입니다.

 

지금 보시면 매립한 토지위에는 퇴비가 뿌려져 있고 그 밑에는 이곳 토지 소유주가 퇴비로 위장한 음식 폐기물이 가득 매립 됐을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또 매립 현장 주변에는 당시 매립한 폐기물 일부가 흩어져 있는 모습도 확인 할수있습니다. 때문에 폐기물 매립으로 인한 토양과 지하수 오염도 이미 발생 됐을 것이라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해당 지자체 관계공무원의 말입니다. / (영상 대체) 그러니깐.. 이게 흙을 파서 조사를 해봐야 합니다만 ..(중략) .. 중장비도 알아봐야 하고 해서.. 시간이 좀 걸릴것 같은데요 조사 해보고 알려 드리겠습니다..

 

특히 이곳 지역은 조선시대 명문가의 집성촌으로 경기도와 연천군에서 지정한 수 백년 된 보호수를 비롯한 문화재가 공존하는 지역입니다.

 

따라서 이 같은 불법폐기물 매립이 계속 될 경우 이곳의 수려한 자연경관까지 위협 받을 수 있어 관계당국의 철저한 조사와 감시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불법 매립 현장에서 경기북도일보TV 고상규입니다.

 

▲  연천군청./ 경기북도일보= 고상규기자    © GN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