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최종환 파주시장, 제2순환고속도로, 자유로IC 연결..설계반영 적극 검토 답변 받아

한국도로공사 , 이강래 사장 면담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7/03 [15:39]

최종환 파주시장, 제2순환고속도로, 자유로IC 연결..설계반영 적극 검토 답변 받아

한국도로공사 , 이강래 사장 면담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7/03 [15:39]

▲ 최종환 파주시장이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과 면담하고 있다./경기북도일보(사진=파주시청)     © GNNet

 

 

경기 파주시 최종환 시장은 3일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와 자유로를 연결하는 나들목(IC) 설계 반영 촉구를 위해 한국도로공사 김천시 본사를 전격 방문해 이강래 사장과 면담했다.

 

자유로IC는 한강을 통과하는 제2순환고속도로와 전국에서 교통량이 제일 많은 한강변의 자유로를 직접 연결하는 나들목으로 2012년 착수된 기본설계에 반영됐으며 46만 파주시민들의 지속적인 요구가 있었다.

 

그러나 지난 5월말 한국도로공사가 시행하는 제2순환고속도로 김포~파주 2공구 구간이 턴키 공모로 진행되면서 자유로IC 계획을 제시하지 않은 업체가 실시설계적격자로 선정됨에 따라 자유로IC의 설계 반영을 위해 이날 면담했다.

 

최 시장은 남북협력 광역도로망 구축과 접경지역 활성화를 위해 자유로IC 건설의 필요성을 적극 피력하고 자유로IC가 건설되지 않을 경우 자유로 운행 차량이 약11우회하게 돼 물류비, 미세먼지 및 통행료가 증가함을 강조했다.

 

또한 운정신도시 등 도심지를 경유하며 발생하는 신도시 교통 및 생활 여건 저하 등의 다양한 문제점을 설명했다.

 

이에 대해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현재 진행 중인 실시설계 과정에서 자유로IC 등 자유로 접근성을 강화는 다각적인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파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