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평공사, 공공하수처리시설 현장 직원들과 ..릴레이 소통 간담회

경영혁신을 위한 ‘CEO가 찾아가는 소통 간담회’… 현장 소통 활성화 및 시설점검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19/07/29 [18:14]

양평공사, 공공하수처리시설 현장 직원들과 ..릴레이 소통 간담회

경영혁신을 위한 ‘CEO가 찾아가는 소통 간담회’… 현장 소통 활성화 및 시설점검

정영택기자 | 입력 : 2019/07/29 [18:14]

▲ 양평공사 박윤희 사장이 직원들과 릴레이 소통 간담회를 열고 있다./(사진제공=양평공사)


 

경기 양평군(군수 정동균)의 지방공기업인 양평공사 박윤희 사장은 지난 3일부터 25일까지 양평공사에서 운영하는 공공하수처리시설 17개소 현장 사무실을 방문하는 릴레이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현장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건의사항을 수렴하는 소통의 시간으로 마련됐으며, 장마철 대비 현장점검도 함께 진행됐다.

 

이날 박윤희 사장과 직원들은 양평공사의 사업 현안과 비전·경영철학에 대해 공유하고, 경영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혁신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양평공사의 경영 정상화를 위해서는 임직원 각자가 자발적인 혁신 주체가 되어 아래로부터의 혁신을 이뤄내야 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이를 위해 조직 내 소통 강화가 뒷받침돼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다.

 

이와 관련, ‘사내 소통창구 활성화를 강조한 박윤희 사장은 직원들이 혁신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혁신 정책에 참여하는 기회를 마련하는 한편, 고충처리 소통채널 운영과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위한 인권경영을 적극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소통 간담회가 끝난 뒤에는 사업현장 및 시설물 점검이 이어졌다. 박윤희 사장은 양평공사의 공공하수처리시설은 2,200만 수도권 인구의 수질 안전과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시설임을 언급하며, “장마철 집중호우 대비 안전점검과 비상시 대응체계 점검 등 선제적인 재난 예방 활동에 주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영택/기자, 소설가.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양평공사, 박윤희 사장, 박윤희, 간담회, 관련기사목록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