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나태근 자유한국당 당협위원장,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반대 1인시위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19/09/09 [15:52]

나태근 자유한국당 당협위원장,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반대 1인시위

정영택기자 | 입력 : 2019/09/09 [15:52]

▲ 사진=나태근 자유한국당 구리시 당협위원장이 구리역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반대하며 1인 시위를 하고 있다.(사진제공=구리시 자유한국당)    

 

나태근 자유한국당 구리시 당협위원장은 9, 지난 6,7일 구리역, 돌다리 사거리, 전통시장 등을 돌면서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반대를 위한 1인 시위를 했다고 밝혔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처와 자녀 등에 대한 온갖 특혜의혹 및 사상 초유의 검찰 수사에 대해 시민들의 반응과 의견을 듣고 직접 소통하면서 현장 민심을 가늠하기 위한 목적이었다.

 

금요일 저녁 전통시장 골목에서는 청년들이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정의와 공정의 가치를 외치던 문정권의 위선적 행태에 대해 분노와 좌절감이 큰 것으로 파악됐다.

 

문재인대통령이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을 전격 단행한 9일 시 자유한국당을 비롯한 전 당협에는 현재 비상대기령이 내려진 상태로 특검과 국정조사, 장외투쟁 등 총력전을 펼칠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나태근 위원장은 이번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과 관련해 문재인정권이 줄곧 외치던 정의와 공정의 가치는 사라졌으며 많은 젊은이들에게 절망과 좌절감을 주었다면서 급격한 민심 이반과 정권몰락의 전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