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파주시.연천군,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파주시 13번째, 연천군 9번째, 전국은 36건으로 늘어

김병연기자 | 기사입력 2019/12/04 [09:53]

파주시.연천군,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파주시 13번째, 연천군 9번째, 전국은 36건으로 늘어

김병연기자 | 입력 : 2019/12/04 [09:53]

 

▲ 야생멧돼지 차단 광역울타리 위치 현황도./ (사진=환경부)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경기도 파주시 장단면 거곡리와 연천군 신서면 도신리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 2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3일 밝혔다.

 

파주시 장단면 폐사체는 지난 11월 30일 오후 1시 경 농경지에서 농업인이 발견했다. 연천군 신서면 폐사체는 이달 2일 10시 경 산자락에서 산행 중인 주민에 의해 발견됐다. 신고를 받은 파주시와 연천군은 시료채취 후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사체를 매몰처리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파주, 연천 폐사체에서 3일 오후 2시 경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이로써 파주에서 13건, 연천에서 9건의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으며, 전국적으로는 36건이 됐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이번에 검출된 파주와 연천 모두 2차 울타리 안에서 발견됐다"라며, "2차 울타리 내는 감염위험성이 큰 지역으로 앞으로도 감염폐사체가 발견될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했다.

경기북도일보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보도국장 / 김병연
-正論直筆- '구석구석 음지를 찾아다니며, 적당히 기관을 견제하고 시민의 대변자로서 소신껏 책무를 다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핸드폰 (010) 5847-9500
관련기사목록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