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고양시, 12월 6일자 5급사무관 승진대상자 14명 사전의결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12/06 [21:30]

고양시, 12월 6일자 5급사무관 승진대상자 14명 사전의결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12/06 [21:30]

 

▲ 고양시청./경기북도일보=이건구기자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6일, 인사위원회를 열고 5급 승진예정자 14명을 사전의결하고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인사는 연말 퇴직으로 인한 사무관 결원을 보충하기 위해 승진자를 사전의결 한 사항으로, 의결자는 20201월에 6주간의 교육을 이수한 후 승진임용 예정이다.

 

승진자 결정 후 내부 공직자 사이에 반응은 이재준 고양시장이 인사원칙으로 강조해 온 능력중심의 탕평인사가 적용된 인사로 성과중심의 파격적인 발탁과 동시에 균형인사도 반영됐다는 평가다.

 

무엇보다 눈에 띄는 점은 현장과 사업부서 중심의 승진자 결정이다. 승진자 다수(14명 중 11)가 사업부서와 격무부서 근무자로 일자리, 안전, 복지 등 분야에서 시정발전을 위해 묵묵히 노력해 온 공직자를 중심으로 선정됐다

 

균형인사를 위해 정원대비 사무관 비율이 저조한 사회복지와 공업직렬에서 승진자가 나온 점, 후보자 중 여성공직자의 발탁을 최대한 고려한 점도 이번 승진인사의 특징이라 할 수 있다.

 

이번 승진자 14명 중 여성은 2명으로 아직은 저조한 편이나, 향후 여성공직자의 약진도 기대할 수 있다. 시는 인재의 적정 배치와 5급 여성 공무원 비율의 점진적 확대를 위해 적정한 보직부여를 지속 추진하여 지난 1년간 본청 여성팀장을 37명에서 54명으로 확대 한 바 있다.

 

이재준 시장은 담당업무에 대한 열정과 능력발휘를 통해 시정발전에 적극적으로 기여하는 공직자는 과감히 발탁하고 누구나 공정한 기회로 평가받는 능력중심의 인사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고양시는 오는 20201월초에 정기인사를 통해 순환보직을 정착시키는 한편, 역량을 고려한 적소적재 배치로 민선7기 역점사업과 현안과제를 차질 없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다음은 126일자 사무관 승진대상자 14명의 명단이다.

행정65(10)

평화미래정책관 박광영 감사관 안홍근 언론홍보담당관 오미근 일자리정책과 신건국 일자리정책과 김판구 전략산업과 정구학 장애인복지과 김수훈 체육정책과 강병의 시민안전과 길영훈 공사과 이한기

사회복지65(1) 노인복지과 황숙연

공업65(1) 시민안전과 김성구

시설65(2) 도시계획과 조용주 도시균형개발과 이동희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