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국당 새 원내대표에 심재철…정책위의장 김재원

결선투표서 가장 많은 52표 받아 당선

아시아뉴스통신 | 기사입력 2019/12/09 [14:46]

한국당 새 원내대표에 심재철…정책위의장 김재원

결선투표서 가장 많은 52표 받아 당선

아시아뉴스통신 | 입력 : 2019/12/09 [14:46]

 

▲ 자유한국당 신임 원내대표로 심재철의원이 9일 선출 됐다.

 

(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자유한국당 신임 원내대표로 심재철 의원(5선)이 9일 선출됐다.


심재철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정책위의장 선거 결선 투표에서 총 106표 가운데 가장 많은 52표를 받아 차기 원내대표가 됐다. 원내대표와 한 조를 이뤄 출마하는 신임 정책위의장으로는 김재원 의원(3선)이 뽑혔다. 앞서 1차 투표에서 심재철·김재원 조는 39표를 받았으나 과반을 득표하지 못해 결선 투표까지 치렀다.

 

심재철 의원은 "앞으로도 겸허하게 당을 위해 헌신할 것"이라며 "선거 과정에서 말한 여러 후보들의 약속들을 함께 잘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