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 고양시, '화재.자살. 생활안전'분야..전국 지자체중 '최상위 등급'

행전안정부, 2019년 지역 안전지수 발표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19/12/11 [09:57]

구리시. 고양시, '화재.자살. 생활안전'분야..전국 지자체중 '최상위 등급'

행전안정부, 2019년 지역 안전지수 발표

오민석기자 | 입력 : 2019/12/11 [09:57]

 

▲ 사진=구리시청전경(사진제공=구리시청) ./ 경기북도일보

 

행정안전부(장관 진영)가 10일 안전사고 사망자 감축 노력의 일환으로 6개 분야별 전국 지방자치단체의 안전수준을 나타내는 2019년 지역안전지수를 공개했다.

 

지역안전지수는 지자체의 안전관리 책임성을 강화하고 자율적인 개선을 유도하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공개하고 있다.

 

지수는 ▲교통사고 ▲화재 ▲ 범죄 ▲ 생활안전 ▲자살 ▲감염병 순으로 조사하며 이 결과를 해마다 발효 하며 1등급에서 5등급까지 나눠 평가한다.

 

조사에서 경기 구리시가 경기북부 지역에서는 유일하게 화재와 자살률 두 곳에서 모두 최상위 등급인 1등급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고양시는 6개 항목 중 생활안전 분야에서 1등급을 받았다.

 

하지만 구리시는 범죄발생 분야에서는 최하위 등급인 5등급을 받아 화재와 자살방지분야에 비해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자살예방 캠페인은 시가 수년전부터 구리보건소와 심혈을 기울여 추진해온 시책 추진사업으로 이 결과가 반영 됐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또, 조사 전체적으로는 안전사고 사망자가 전년대비 5.3%증가했지만 지수등급이 개선된 지역은 안전사고 사망자 및 발생건수가 전년대비 18% 감축된 것으로 나왔다.

 

행정안전부는 지자체에서 안전사고 사망자 등을 줄일 수 있도록 2020년 소방안전교부세의 5%*를 이번 지역안전지수 결과와 연계하여 안전이 취약하거나 노력하는 지자체에 지원한다.

 

등급이 낮은 지자체에는 지역안전지수를 잘 활용할 수 있도록 역량강화 교육과 함께 맞춤형 컨설팅도 제공한다.

 

행안부는 오는 2020년부터는 국립재난안전연구원, 정부출연구원, 시‧도 발전 연구원과 함께 지수 분야별 특징을 토대로 해당 지역의 맞춤형 안전개선 사업을 추진하도록 할 계획이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지역안전지수는 지역의 안전수준을 과학적·객관적으로 진단하고, 이를 토대로 제대로 개선해 나가기 위한 것이다.”라며 “보다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지자체 차원의 보다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1등급 지역

 

구분

교통사고

화재

범죄

생활안전

자살

감염병

(75개소)

경기 수원

경기 성남

경기 안양

경기 부천

경기 과천

경기 군포

경기 의왕

경기 수원

경기 안양

경기 부천

경기 구리

경기 오산

충남 계룡

경남 창원

경기 의왕

경기 용인

충남 계룡

경북 영주

경북 문경

경남 사천

경남 밀양

경기 수원

경기 안양

경기 부천

경기 광명

경기 고양

경기 군포

경남 창원

경기 광명

경기 과천

경기 구리

경기 의왕

경기 하남

경기 용인

경기 화성

경기 수원

경기 광명

경기 오산

경기 용인

경기 화성

충남 계룡

경남 거제

(82개소)

부산 기장

대구 달성

인천 강화

울산 울주

충북 증평

전남 곡성

경북 영양

경북 봉화

부산 기장

대구 달성

인천 옹진

울산 울주

강원 화천

경북 영양

경북 칠곡

경북 울릉

전북 진안

전북 장수

전북 임실

전북 순창

전남 신안

경북 영양

경북 예천

경북 봉화

부산 기장

대구 달성

울산 울주

충북 증평

충북 진천

전남 무안

전남 신안

경북 칠곡

부산 기장

인천 옹진

충북 증평

충북 진천

전남 화순

전남 영암

전남 무안

경북 울릉

부산 기장

대구 달성

강원 영월

강원 화천

강원 양구

충북 진천

전남 담양

경북 울릉

(69개소)

서울 은평

서울 관악

부산 동래

부산 북

부산 사하

부산 연제

대구 달서

서울 성동

서울 광진

서울 성북

서울 양천

서울 서초

서울 송파

인천 계양

부산 강서

대구 북

대구 수성

인천 연수

광주 남

대전 유성

울산 북

서울 광진

서울 성북

서울 노원

서울 양천

서울 동작

서울 송파

서울 강동

서울 마포

서울 양천

서울 서초

서울 송파

부산 강서

인천 동

대전 유성

서울 송파

부산 연제

인천 연수

광주 서

광주 광산

대전 유성

울산 북

※ 밑줄친 지역은 5년 연속 1등급

 

 □ 5등급 지역

 

구분

교통사고

화재

범죄

생활안전

자살

감염병

(75개소)

강원 태백

충남 공주

충남 논산

충남 당진

전북 남원

전북 김제

전남 나주

경북 상주

경기 이천

경기 포천

강원 태백

강원 삼척

충남 보령

전북 정읍

경북 안동

경남 밀양

경기 수원

경기 의정부

경기 부천

경기 평택

경기 안산

경기 구리

강원 속초

전남 목포

경기 포천

강원 삼척

충남 공주

충남 보령

충남 당진

전북 정읍

전북 김제

경북 문경

경기 포천

강원 태백

충남 보령

충남 당진

전북 정읍

전북 김제

경북 영천

경북 상주

강원 삼척

충남 논산

전북 김제

경북 영천

경북 상주

경북 문경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