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김경호(가평) 의원, 경기도 특조금 11억7천만원 확정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19/12/26 [11:24]

경기도의회 김경호(가평) 의원, 경기도 특조금 11억7천만원 확정

정영택기자 | 입력 : 2019/12/26 [11:24]

▲ 경기도의회 김경호 의원 (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도의회 김경호 의원(더불어민주당, 가평)은 생활밀착형 사업으로 생활안전 CCTV 구축공사와 하천 불법 단속과 관련해 자진 철거한 어비산 탐방로 조성사업 등 경기도특별조정교부금 117천만 원이 확정됐다고 24일 밝혔다.

 

김 의원과 가평군에 따르면 지난 2015년 가평군 통합관제센터가 개소 후 방법용 CCTV를 지난 2018년 기준 490대를 꾸준히 확대 설치해오고 있다.

 

따라서 통합관제센터 개소 이후 4년간 경찰서에 CCTV 영상자료를 2,347건을 제공한 결과 2018년 절도건수가 2017년 대비 142건으로 34%로 감소했으며, 검거율은 73.1%에서 92.3%로 크게 상승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러한 높은 검거율에도 불구하고 지난 2018년 지역안전지수인 범죄, 자연재해, 생활안전 분야에서 5등급을 받는 등 취약지역으로 분류됐다.

 

또한 군의 면적은 843.6로 도의 8.3%를 차지하는 반면 인구밀도는 75.7명으로 생활주거지역을 제외하면 대부분의 지역은 상대적으로 소외돼 생활안정망 구축과 확대가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군은 생활안정망 확대 및 지연안전지수 향상을 위해 금년 하반기 경기도특별조정교부금을 신청한 결과 생활안전CCTV 구축공사 87천만 원이 확정 됐다.

 

어비산 탐방로 조성사업의 경우는 이재명 지사가 도내 하천 계곡 불법행위 근절 및 불법점유 시설물 정비와 관련하여 가평군 설악면 어비계곡을 찾아 가평군 현장점검 및 주민간담회에서 자진철거에 대한 격려의 표시로 어비산 탐방로 정비 사업을 지원하겠다는 약속에 따라 이뤄졌다.

 

이로 인해 군은 2019년 마지막 특조금으로 117천만 원을 확보하여 열악한 재정 형편에 도움을 받게 됐다.

 

한편 김 의원은 가평군의 재정이 열악한 상태로 경기도의 지원이 중요하기에 늘 예산확보에 관심을 갖고 움직이고 있다“CCTV 확대로 인해 군민의 생활안전 향상이 기대되며 어비산 탐방로 조성을 통해 설악면 관광이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