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윤호중 의원, 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의원 선정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19/12/26 [10:09]

윤호중 의원, 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의원 선정

정영택기자 | 입력 : 2019/12/26 [10:09]

▲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윤호중의원.(사진=윤호중의원실)

 

윤호중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 구리시, 3)20대 국회 4년 연속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윤 의원은 이번 국정감사에서 일본의 부당한 경제침략 이슈 대응 국민안전체계 구축 4차 산업혁명 패러다임 제시 구리시 등 수도권 동북부 광역교통문제 해결 등에 집중하였다. 윤 의원은 국토교통위원회의 유일한 여당 3선 중진으로서 초선 못지않은 철저한 준비성과 성실함으로 정책국감을 주도했다는 평가다.

 

특히 한일 양국의 영공통과료를 비교하며 십 수 년째 방치되다시피 했던 불합리한 영공통과료 문제를 지적하고, 전면 개선 요구와 남북항공협력 등의 대안을 제시했다.

 

또한 국제기구 보고서를 통해 제주 남방항로의 위험성이 높다는 사실을 공개하고 비정상적인 항로체계 개선을 요구했다.

 

이외에도 일제 왜곡 자연지명, 고속도로 미세먼지, 민간건축물 내진설계, 일본 불량자동차 리콜 문제, 벽제터널 인증샷 과태료 문제 등을 지적하고,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한 물류혁명스마트시티스마트역사 등을 강조하며 국민 실생활에 밀접한 문제부터 미래 방향 제시까지 전천후 활약을 보였다.

 

 

한편 윤 의원은 이번 국정감사를 통해 교통문제 등 구리시 현안 해결을 위한 노력도 이어나갔다.

 

중규모 개발사업 시에도 광역교통개선대책을 수립하도록 하는 법안 발의 및 질의를 통해 실제 국토교통부 정책에 반영시켰다.

 

또한 GTX-B 노선, 구리-안성고속도로 등의 개통 효과를 공개하고 6호선 연장, 토평삼거리 입체화 등의 필요성을 강조하여 정부의 긍정적인 답변을 이끌어냈다.

 

 

 

윤 의원은 항상 정쟁이 아닌 정책, 일회성 이슈가 아닌 민생과 맞닿아있는 국정감사를 만들겠다는 각오로 임했을 뿐인데 이렇게 20대 국회 기간 동안 한 번도 빠지지 않고 상을 받게 되어 영광스럽다앞으로도 민생을 위한 정치, 포용적 혁신국가 대한민국을 만드는 일에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