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연천 구석기 축제’ 2020-2021 문화관광축제 선정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12/27 [10:51]

‘연천 구석기 축제’ 2020-2021 문화관광축제 선정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12/27 [10:51]

▲ 지난 27회 연천 구석기 축제(사진제공=연천군청)     

 

경기 연천군(군수 김광철)27연천 구석기 축제2020-2021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문체부)는 지난 23~24일 양일간 최종심사를 거쳐 2020-2021 문화관광축제 35개를 최종 지정했으며, 이번에 지정된 축제는 기존 문화관광축제 등급제를 폐지한 후 새로운 제도에 따라 새롭게 재정비한 후 처음 지정한 것으로 2021년까지 국비지원과 함께 다양한 방면의 축제 역량 강화를 위한 간접비를 지원받게 된다.

 

연천 구석기 축제는 연천 전곡리 구석기 문화를 테마로 한 선사문화축제로 지난 53일부터 나흘 동안 20만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해 봄철 활짝 꽃이 핀 행사장과 흥미로운 프로그램으로 많은 호응을 받았다.

 

특히 축제의 대표프로그램인 세계구석기체험마당에는 연천군과 지난 10여년동안 우호관계를 맺고 매년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국내 외 10개국의 고고학, 선사문화, 박물관 전문가 40여명이 참여해 축제 체험의 질을 높여주며, 구석기바비큐는 특별한 축제의 맛을 담당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올해 연천 구석기 축제는 구석기 패션 의상 제작, 주제에 걸맞는 공연, 구석기퍼포먼스의 개선 등 축제 주제를 강화하고자 노력했다.

 

한편 제28회 연천 구석기 축제는 오는 52일부터 5일까지 연천 전곡리 유적에서 열릴 예정으로 지난 20일 축제 추진위원회의를 열고 축제 준비를 시작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