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보건소, 신종 코로나감염증 예방을 위한 열화상카메라 운용

김병연기자 | 기사입력 2020/02/11 [11:22]

동두천시 보건소, 신종 코로나감염증 예방을 위한 열화상카메라 운용

김병연기자 | 입력 : 2020/02/11 [11:22]

 

▲ 동두천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동두천시 보건소는 지난 5일부터 현재 경계단계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지역사회 전파를 미연에 방지하고, 철저한 예방관리를 위하여 보건소에 열화상 감시카메라를 운용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열화상 감시카메라는 사람이 많이 모이는 행사장이나 시민들의 요청이 있는 경우 설치되며, 보건소 직원이 신속한 대처를 위해 함께 배치돼 감염증 환자 발견에 힘쓰고 있다.

 

또한, 열화상 감시카메라를 통해 체온이 섭씨 37.5도를 넘으면, 현장에서 상담을 하고, 호흡기 증상이나 발열 등 이상 징후를 보이는 경우에는 즉시 보건소 선별진료소나 병원을 찾아 진료를 받도록 하고 있다.

 

보건소관계자는 빠른 시일 내에 열화상 감시카메라 1대를 추가로 구입해,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전철 역사나 감염병에 취약한 노인복지관 등의 공공장소에 많이 대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기북도일보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보도국장 / 김병연
-正論直筆- '구석구석 음지를 찾아다니며, 적당히 기관을 견제하고 시민의 대변자로서 소신껏 책무를 다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핸드폰 (010) 5847-9500
관련기사목록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