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평군, "군 공설화장시설 건립 방안"수립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20/02/20 [10:56]

양평군, "군 공설화장시설 건립 방안"수립

정영택기자 | 입력 : 2020/02/20 [10:56]

▲ 양평군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양평군(군수 정동균)은 장례문화의 변화로 화장률이 증가함에 따라 군민 화장수요 충족을 위한 공설화장시설을 건립코자 양평군 공설화장시설 건립 방안을 수립했다고 20일 밝혔다.

 

건립 방안에 따르면 공설화장시설은 인센티브 제공을 통한 지역공모사업으로 추진하는 것이 기본정책이며, 관련 조례제정, 추진위원회 구성, 후보지 주민공모에 따른 인센티브 방안 검토, 타당성 용역 등을 통해 건립부지를 최종 결정하는 절차로 하게 된다.

 

 

장사시설 건립의 최대 쟁점이 될 부지선정과 관련해 공모사업에 참여하는 지역주민들의 자발적인 동의가 우선 돼야 할 것이며, 의견 수렴을 위한 공청회 등 주민과의 충분한 소통을 통해 적합한 부지를 선정 할 계획이다.

 

또한, 공모지역에 대한 인센티브 제공 규모 등에 대해 인근 지자체 사례, 주민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결정 할 예정이다.

 

군은 주민들의 화장수요 충족을 위해 지난해 새롭게 문을 연 인근 시군의 광역화장시설을 동등한 자격으로 이용하는 방안에 대해 협의를 진행했으나, 해당지역 주민들의 화장시설 이용 수요가 원만하지 않다는 의견에 따라 군 자체적으로 공설화장시설을 건립하는 것으로 기본방침을 정했다.

 

공설화장시설이 건립될 경우 그 간 주민들이 겪어오던 원거리 화장시설 이용에 따른 불편함, 과다한 화장비용 부담 등의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해당 사업은 2023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공모사업 신청지역이 없을 경우 인근 지자체와 함께 광역화장시설을 설치하는 방안도 함께 고려 중이다.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