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가평군, 코로나19 감염차단 위해 다중이용시설 휴관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20/02/26 [11:34]

가평군, 코로나19 감염차단 위해 다중이용시설 휴관

정영택기자 | 입력 : 2020/02/26 [11:34]

▲ 양평군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가평군(군수 김성기)이 최근 전국으로 우려되는 감염병 확산사태 사전 차단을 위해 다중이용시설들을 휴관() 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군은 전국에서 모이는 상인들과 지역주민들의 접촉을 막고자 가평, 설악, 청평 지역 민속 5일장을 오는 310일까지 임시 휴장하고 이후, 확산추이에 따라 일정을 조정할 계획이다.

 

또 전통시장 및 일반 상점가는 정상영업에 따른 방역활동과 손소독제 등을 비치하고 군 새마을회 등 자원봉사자들이 관내 상점가을 돌며 출입문 소독활동을 벌이게 된다.

 

이와 함께 한석봉, 설악, 조종, 새터전 작은 도서관을 비롯해 가평 청소년문화의집 및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조종면·북면·청심 공부방 등 다중시설 10개소와 관내 작은 영화관인 가평1939시네마를 3월말까지 휴관키로 했다.

 

특히 군민들의 많은 호응을 얻고 있는 서울소재 가평장학관 역시 입사시기를 당초 이달 말에서 다음달 7일로 연기하기로 했다.

 

아울러 한석봉체육관, 가평체육관, 문화예술회관, 조종체육센터, 여성회관 등 관내 문화·체육시설도 무기한 휴관을 결정하고 환불, 연기, 요금정산 등을 조치키로 했다.

 

자라섬 캠핑장, 휴양림 등 시설관리공단에서 운영하는 관내 모든 휴양 및 관광시설도 휴관한다.

 

각 읍면 마을회관 노인정도 휴관을 이어가는 등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차단을 위한 선제적 조치로 건강한 가평, 안전한 가평을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다중이용시설 휴관에 따른 이용객 및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가급적 외출을 자제해 줄 것을 바란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잠복기는 최대 14일로 이 기간내에 발열과 기침, 가래, 호흡곤란 등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면 반드시 군 보건소나 1339질병관리본부, 120콜센터에 반드시 알려달라고 말했다.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