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코로나19 확산방지 안심식당 지정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07/30 [11:09]

구리시, 코로나19 확산방지 안심식당 지정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07/30 [11:09]

▲ 구리시 안심식당 스티커(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가 30, 오는 5일까지 음식점 이용자가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음식문화개선 일환으로안심식당지정평가를 하도록 했다.

 

안심식당으로 지정되려면 덜어먹기 가능한 도구 비치 또는 제공, 위생적인 수저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하기의 전국 공통 3대 수칙을 이행해야 하며, 시 방역예방 행정명령 준수사항인 건강상태질문서(전자출입명부) 작성관리, 출입자 전원 손소독, 이용자 간 최대 간격유지 노력 등 7대 실천수칙도 지켜야 한다.

 

현장평가는구리 방역 안심식당지정을 원하는 식사위주 일반음식점 713개소 대상으로 진행되며 생활 속 거리두기 이행도 함께 점검한다.‘구리 방역 안심식당’200개소 지정을 목표로 추진된다.

 

지정업소는 시 인증 안심식당 스티커를 발급받아 식당 입구에 붙이게 되고, 또한 남은 음식 포장용기, 덜어먹는 도구, 위생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음식문화개선 위생용품도 지원받게 된다.

 

시는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이후 수칙가운데 하나라도 위반하면 지정을 취소하는 등 사후 관리도 엄격히 할 방침이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