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집중호우 인해 물에 잠긴 왕숙천 공원 둔치

장맛비 소강상태, 다음 주 초반까지 많은 비 예보.. 하천 주변 출입 삼갈 것 당부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0/08/06 [15:58]

구리시, 집중호우 인해 물에 잠긴 왕숙천 공원 둔치

장맛비 소강상태, 다음 주 초반까지 많은 비 예보.. 하천 주변 출입 삼갈 것 당부

이건구기자 | 입력 : 2020/08/06 [15:58]

▲ 경기 구리시가 최근 경기북부지역과 수도권에 집중된 집중호우로 인해 6일 오후 1시 현재, 토평교 인근 왕숙천 둔치와 공원 산책로가 완전히 물에 잠겨 있어 시민들의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오후 3시, 현재 구리시에 내리던 비는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지만 다음 주까지 많은 비가 내릴 것이라는 기상청 예보와 관련해 시 관계자는 시민의 안전을 위해 하천 주변의 출입을 삼가해 줄 것을 당부했다.(사진=이건구기자)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