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양시, 집합제한명령 어긴 교회, 집합금지 등 조치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0/08/24 [09:40]

고양시, 집합제한명령 어긴 교회, 집합금지 등 조치

이건구기자 | 입력 : 2020/08/24 [09:40]

▲ 고양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23일 공무원 800여 명을 투입해 관내 종교시설 1283개소에 대한 집합제한 명령 이행 실태를 점검했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비대면 예배를 하지 않고 대면 예배를 강행한 7~8개소 종교시설에 대해 집합금지 명령을 내리고 확진자 발생 시 고발과 구상권 청구 등 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지난 18일 정세균 국무총리의 대국민 담화와 중대본 방침에 따라 정부는 교회를 대상으로 비대면 예배 (법회, 미사는 제외)만을 허용하는 집합제한 명령을 발동했다.

 

이에 앞서 시에서는 지난 8일부터 23일까지 전체 종교시설을 대상으로 소모임 금지, 식사금지 등 방역수칙을 강화한 집합제한 명령을 하는 등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더욱 강력한 조치를 취했다.

 

끝으로 이재준 시장은 줄곧 두 자리 수를 유지하던 확진자가 어느덧 세 자리수까지 폭발적으로 늘고 있는 심각한 상황이라며 , 내 가족, 내 이웃을 위해 이 고비를 넘길 수 있도록 종교시설에서도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