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해수탱크 전면 교체로 활어, 패류 거래 활성화 총력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09/07 [10:35]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해수탱크 전면 교체로 활어, 패류 거래 활성화 총력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09/07 [10:35]

▲ 해수탱크가 전면 교체된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내 수족관(사진제공=구리농수산물공사)


경기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이하 도매시장)7, 해수탱크 시설이 신규 교체됐다고 밝혔다.

 

신규 해수탱크(150톤 규모)에는 특허 받은 해수살균 정화장치 설치로 콜레라균, 대장균, 식중독균 등 세균을 99.9% 박멸할 수 있으며, 해수살균 정화장치로 도매시장 내 활어와 갑각류 등 수족관에 공급되는 해수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

 

그동안 여름철이 되면 비브리오균, 살모넬라균, 병원성 대장균 등으로 인한 식중독 발생 우려로 일부 소비자들은 생선회 등 수산물 섭취를 꺼려하는 경향으로 수산시장 유통인들의 여름철 영업에 어려움을 겪어왔으나, 해수탱크 교체 설치로 여름철에도 시민들이 생선회를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라는 의식이 개선돼 수산시장 활성화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한다.

 

농수산물공사 김춘근 수산물류팀장은 해수공급업체에 365일 안전하고 질 좋은 해수공급 등 최선의 관리체계를 마련하여 수산동을 찾는 고객에게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