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임창열(구리.2) 의원, 노후 하수관로 정비 .. 개선 대책 마련 촉구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14:09]

경기도의회 임창열(구리.2) 의원, 노후 하수관로 정비 .. 개선 대책 마련 촉구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11/18 [14:09]

▲ 경기도의회 임창열(구리2) 의원(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임창열(구리2) 의원은 17일 도 수자원본부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지반침하를 사전에 예방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후 하수도관 교체사업을 실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18일 도의회에 따르면 도에서 제출받은 군별 20년 이상 하수관로 현황자료에 따르면, 경기도 내 20년 이상 하수관로는 총연장 348741.6%12697로 나타났다.

 

노후 하수관로 비중이 높은 지자체는 안양시 89%(총연장 664591), 동두천시 84.9%(463393), 안산시 79.2%(17651398), 의정부시 78.2%(524410), 고양시 75.4%(18411388) 등이다.

 

임 의원은 지반침하 발생 원인으로 노후 하수관로 손상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지반침하는 대형 사고로 이어져 인명피해가 날 수 있는 만큼 도비를 투입할 수 있는 법제도적 장치를 마련해 경기도 노후 하수관로 지도를 제작한 후 하수관로 교체사업을 조속히 확대 실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노후 하수관로와 함께 누수율이 높은 노후 상수관로 실태 또한 면밀히 파악해 교체가 시급한 지역의 정비 사업을 지원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