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유업, 14년째 이어온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 후원금 전달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20/12/18 [10:07]

남양유업, 14년째 이어온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 후원금 전달

오민석기자 | 입력 : 2020/12/18 [10:07]

 

남양유업(회장 홍원식)이 지난 16, 사단법인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 나눔운동측에 연탄 4천장에 해당하는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후원금은 주변 소외계층들을 위한 유업 임직원들의 사내 성금 계좌인 사랑의 구좌를 통해 전달됐다.

 

유업은 지난 2007년부터 사랑의 연탄 나눔활동을 14년째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누적 43천여 장의 연탄을 이웃들에게 전달했다.

 

매년 유업 임직원들과 대리점주들이 함께 모여 봉사 활동을 펼친 가운데, 올해는 코로나 확산 간 단체 봉사에 대한 감염 우려로 후원금을 전달하는 형태로 대신했다.

 

끝으로 유업 관계자는 코로나로 인해 몸은 멀어져도 이러한 후원 활동을 통해 따뜻한 마음을 전할 수 있어서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