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갈매역세권, 태릉CC 개발에 따른 광역교통 선 대책 후 개발 제시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1/01/11 [09:51]

구리시, 갈매역세권, 태릉CC 개발에 따른 광역교통 선 대책 후 개발 제시

오종환기자 | 입력 : 2021/01/11 [09:51]

▲ 구리시 갈매지구 교통개선 대책회의(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8일 시장실에서 국토교통부가 최근 갈매 역세권지구 등 주거복지 로드맵 지구계획 수립 발표와 관련하여 이에 따른 광역 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 관계자들과 대책 회의를 했다.

 

11일 시에 따르면 이번 회의는 GTX-B노선 갈매역 정차 경춘선 광역철도 배차간격 단축 경춘선 분당선 직결 서울경전철 연장 갈매역 광역환승센터 신설 방안 검토 산마루로(갈매역)화랑로 연결도로 개설공사 갈매 IC 신설 구리포천간 고속도로와 수도권 제1순환 고속도로 분기점 설치 등 교통 대책을 점검했다.

 

특히 갈매지구와 인근 개발사업으로 교통수요의 급속한 증가에 따라 장래 대중교통 환승 연계체계 구축을 위해 복합형 갈매역 광역환승센터 신설의 필요성도 제기됐다.

 

아울러 지난해 시가 교통정체 해소를 위해 국토교통부 지능형 교통정보시스템(ITS) 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된 스마트 신호시스템을 갈매동 사거리와 술막 사거리는 물론 갈매지구 중앙로에 구축해 출퇴근시 교통체증을 해소하기로 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8년부터 지속적으로 갈매역 출·퇴근시 배차 간격 축소를 위해 국토교통부에 건의해 왔던 경춘선 상봉 마석간 셔틀운행이 지난 4일 확정 발표됐고, 올해 상반기에는 갈매역세권 개발사업과 태릉CC 개발사업에 따른 광역교통 개선계획 확정을 위해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