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연천군 김덕현 군수, 27일 국회서 기자회견 열어 “UN군 참전·정전 70주년 기념행사 연천 개최 희망“ 밝혀..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2/07/27 [15:57]

연천군 김덕현 군수, 27일 국회서 기자회견 열어 “UN군 참전·정전 70주년 기념행사 연천 개최 희망“ 밝혀..

이건구기자 | 입력 : 2022/07/27 [15:57]

▲ 연천군 김덕현 군수, 국회 기자회견(사진제공=연천군청)


경기 연천군 김덕현 군수가 27일 국회 소통관에서 김성원 국회의원(동두천·연천)과 도의회 윤종영 의원, 군의회 심상금 의장, 김미경 부의장, 윤재구 의원, 박양희 의원, 박영철 의원, 박운서 의원, 배두영 의원들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고 20236·25전쟁 정전협정 70주년을 맞아 열리는 ‘UN군 참전·정전 70주년 기념행사연천 개최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 날 김 군수는 “UN 참전용사에 대한 감사와 추모, 보훈의 의미를 담아 진행될 정전 70주년 기념행사의 최적지는 연천군이라며 연천은 6·25전쟁 당시 UN병력지원 16개국 모두가 참전해 지켜낸 평화의 상징이자 희망의 땅으로 참전용사와 전우 모두의 기억이 함께하는 의미 있는 장소라고 강조했다.

 

이어 군은 6·25 전쟁 중 UN군의 코만도 작전으로 사수한 경계를 정전협정까지 지켜낸 상징적인 지역이라며 “UN 참전용사에 대한 감사와 추모의 의미를 모두 담아낼 수 있는 곳이기에 정전 70주년 기념행사가 연천군에서 열릴 당위성은 충분하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군은 6·25전쟁과 관련한 역사자료 발굴 및 조사에서도 총력을 기울이며 의미 있는 성과를 올렸다고 설명했다. 연천군은 육군사관학교 산학협력단과 연천군 6·25전쟁 UN참전국 역사자료 조사연구 용역을 추진해 전쟁 당시 16UN병력지원국 모든 군대가 전투를 수행한 유일한 지역이라는 사실을 확인한 바 있다.

 

이와 함께 2025년에는 신서면 대광리 산120번지 일원에 제3국립연천현충원이 봉안시설 5만기 규모로 준공돼 국가를 위해 희생한 이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는 보훈 정신 함양의 공간을 조성해 호국보훈의 중심도시로 거듭날 예정인 만큼 정전 70주년 기념행사의 의미를 더욱 강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행사 개최지로 계획하고 있는 한반도통일미래센터(경기 연천군 전곡읍 남계로 408)는 평화 통일 공감대 확산과 남북 청소년의 교류와 화합을 비전으로 설립된 통일부 소속기관으로, 임진강과 한탕강이 합류하는 합수머리의 유려한 자연경관과 국가통일원점인 중부원점(북위 38, 동경127)을 포함하고 있는 남북 화합의 메시지 전달의 최적지이다.

 

끝으로 김 군수는 참전용사들의 땀과 피로 지켜낸 연천에서 정전 70주년 기념행사가 열려야 한다는 역사적 대의가 바로 여기에 있다고 할 수 있다정전 70주년 기념행사 개최를 통해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고, 미래 세대에 평화통일의 가치를 계승할 수 있는 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의정부시 김동근 시장, 임태희 교육감 만나 “고등학교 신설·대체·이전” 협의
  • 썸네일
  • 썸네일없음
  • 썸네일없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