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양특례시 시장직 인수위원회, 8대 분야 62개 정책과제 제시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2/07/27 [15:37]

고양특례시 시장직 인수위원회, 8대 분야 62개 정책과제 제시

이건구기자 | 입력 : 2022/07/27 [15:37]

▲ 고양특례시 민선8기 시장직 인수위원회 활동결과 보고서 전달식(사진제공=고양특례시청)


경기 고양특례시 민선8기 시장직 인수위원회(위원장 김수삼)가 지난 20일 인수위 출범 이후 36일간의 활동을 마무리하고 278대 분야 62개 정책과제를 담은 활동 결과 보고서를 이동환 시장에게 전달했다.

 

정책과제 보고서에서 인수위는 특히 "민선8기 고양특례시는 베드타운 도시에서 자족도시로 대전환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이를 위해 기업친화적인 경제특례시를 정책 기조로 삼아야 한다며 민선 7기와의 차별점을 분명히 했다.

 

또한 시가 직면한 재정자립도 제고를 위해 기업투자의 적극적인 유치와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 시정 과제로 삼고, 교통 부문의 혁신적 개선과 주거 환경 등 도시를 체계적으로 정비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제시했으며, 이를 위해 '일하는 고양시'를 만들기 위한 과감한 시정개혁과 조직혁신이 요구된다고 밝혔다.

 

끝으로 김수삼 인수위원장은 고양특례시는 기업친화적인 경제도시로 전환할 것을 제안한다, “경제도시로 환경을 조성하면 좋은 기업과 양질의 일자리가 늘어나고, 재정자립도가 높아지게 되면서, 늘어난 세수를 바탕으로 교육·환경·복지 등 시민들의 삶의 질과 행복을 높이게 되는 선순환구조를 갖춘 도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이동환 시장은 앞으로 인수위원회가 제시한 정책과제를 적극적으로 시정에 반영해 나감으로써 고양특례시민들의 기대와 열망이 민선8기에서 성공적으로 실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위원회는 업무보고, 현장방문, 전체회의, 분과별 회의 등을 거치며 민선8기의 시정 방향과 공약의 정책과제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해 왔으며, 인수위원회는 15명 위원으로 4개 분과(기획조정, 경제1, 경제2, 사회문화)를 구성하고 5개 특별위원회(교통혁신, 도시정비, 시정개혁, 일자리, 교육혁신)를 두고 활동해 왔으며, 위원회의 전반적 활동내용과 정책과제 내용은 오는 819일까지 백서(白書)로 제작·발간할 계획이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의정부시 김동근 시장, 임태희 교육감 만나 “고등학교 신설·대체·이전” 협의
  • 썸네일
  • 썸네일없음
  • 썸네일없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