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연천군, 행안부 ‘골목경제 회복 지원사업’ 공모 선정 국비 3억원 확보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2/07/28 [14:29]

연천군, 행안부 ‘골목경제 회복 지원사업’ 공모 선정 국비 3억원 확보

이건구기자 | 입력 : 2022/07/28 [14:29]

▲ 연천군, 전곡로데오 거리 전경(사진제공=연천군청)


경기 연천군이 행정안전부 주관 ‘2022년 골목경제 회복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골목경제 회복 지원사업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문제를 겪고 있는 골목상권의 경제활력을 되찾고, 경쟁력 있는 상권 육성을 위해 상인, 상인회, 주민 등 골목상권 공동체가 자율적으로 협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군은 코로나19와 경기침체 등 어려운 시기에 전곡로데오거리상점가를 대상지로 가자!! 밀리터리 스트릿, 전곡로데오거리라는 프로젝트로 공모를 신청해 특별교부세 3억원을 확보했다.

 

군은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3억원과 군 예산 3억원 등 총 6억원의 예산을 들여 전곡로데오거리에 전우거리, 밀리터리 라운지 등을 조성해 밀리터리 특화상권으로 육성하고, 지역화폐 캐시백 이벤트, 플리마켓, 야시장 운영 등 고객 유입을 극대화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며 또한,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상인회와 지역주민, 상권육성전문가 등으로 이뤄진 전곡로데오거리공동체위원회를 구성해 주민 주도의 사업이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2022년 골목경제 회복 지원사업에 선정된 전곡로데오거리는 상인회와 주민협의체 주축으로 사업을 추진해서 2023년 상반기 개통예정인 전곡역 개통에 발맞춰 경쟁력있는 특화상권으로 발돋음 할 계획이다.

 

끝으로, 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골목상권 활성화의 기준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되며 현재 진행되고 있는 경기도형 상권진흥사업과 맞물려 지역경제 활력 회복에 큰 시너지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의정부시 김동근 시장, 임태희 교육감 만나 “고등학교 신설·대체·이전” 협의
  • 썸네일
  • 썸네일없음
  • 썸네일없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