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가정 밖 청소년의 자립기반 마련을 위한 ‘자립두배통장’ 참가자 모집

- 1만 원 이상 10만 원 이하 저축 시, 저축액 2배 경기도가 추가 적립

고기환기자 | 기사입력 2024/01/24 [14:07]

경기도, 가정 밖 청소년의 자립기반 마련을 위한 ‘자립두배통장’ 참가자 모집

- 1만 원 이상 10만 원 이하 저축 시, 저축액 2배 경기도가 추가 적립

고기환기자 | 입력 : 2024/01/24 [14:07]

경기도가 가정 밖 청소년의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한 자립두배통장상반기 참가자를 24일부터 모집한다.

 

자립두배통장은 청소년쉼터나 청소년자립지원관을 이용한 청소년들이 매월 1만 원 이상 10만 원 이하로 자유 저축하면 저축액 2(최대 20만 원)를 도가 추가 적립해 최소한의 자립 자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소년이 매월 10만 원을 저축하면 2년간 원금 기준으로 240만 원, 도 지원금은 480만원이며, 최대 6년간 저축하면 원금기준 720만원, 도 지원금은 1,440만원올 총 2,160만 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도내 거주하는 만 15세 이상 24세 이하의 가정 밖 청소년으로, 청소년쉼터나 청소년자립지원관에서 1년 이상 거주 또는 지원받은 청소년이다. 선정된 청소년은 2년 단위로 최대 6년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모집 기간은 124일부터 223일로, 거주 중인 청소년쉼터 또는 청소년자립지원관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고영미 청소년과장은 자립두배통장 사업이 가정 밖 청소년들의 안정적인 자립 정착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경기도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립두배통장 홍보 포스터 (제공=경기도) ©고기환기자

 
안녕하세요. 경기북도일보 고기환 기자입니다.
당신을 위해 진실 만을 전달 하겠습니다.
소외된 이웃과 정겨운 이웃들의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해드리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9498-742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