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전세사기 피해자 긴급생계비 100만원 3월부터 지급

- 경기도 차원의 정부 지원체계 보완 사업... 이르면 이주비 지원은 2월, 긴급생계비 지원은 3월부터 지원 예정...

고기환기자 | 기사입력 2024/01/26 [14:06]

경기도, 전세사기 피해자 긴급생계비 100만원 3월부터 지급

- 경기도 차원의 정부 지원체계 보완 사업... 이르면 이주비 지원은 2월, 긴급생계비 지원은 3월부터 지원 예정...

고기환기자 | 입력 : 2024/01/26 [14:06]

지난해 5월 전세피해 관련 정책 기자회견 (사진제공=경기도) ©고기환기자

 

경기도가 전세 사기 피해자 지원을 위한 긴급생계비 지원’(신설)긴급지원주택 입주자 이주비 지원’(변경_사업기간) 사업에 대한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제도 협의가 완료됨에 따라 이를 본격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도는 작년 5전세피해 예방 및 지원 대책을 발표하면서 정부 지원사업을 보완하기 위한 도 차원의 지원 대책으로 긴급생계비 지원긴급지원주택 이주비 지원사업을 제시한 바 있다. 이어 경기도의회는 7경기도 주택임차인 전세피해 지원 조례를 제정해 사업 추진 근거를 마련했다.

 

긴급생계비 지원은 전세 사기 피해자가 생활고를 비관해 극단적 선택을 하는 등 위기 상황에 빠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실시하는 것으로 도는 이 사업에 30억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긴급지원주택 입주자 이주비 지원은 전세 사기 피해자 가운데 긴급지원주택으로 입주가 결정된 사람에게 150만 원 한도 내 이주에 필요한 실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작년 하반기부터 시행하고 있으며 이번 사회보장제도 변경(사업기간) 협의 완료로 전세 사기 피해자 법존속 기한인 2025년까지 안정적으로 사업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경기도는 향후 조속하게 행정절차를 진행해 이르면 이주비는 2월부터, 긴급생계비는 3월부터 지급할 계획이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긴급생계비는 전세 피해를 입은 피해자들의 불안한 마음과 상실감을 위로하기 위해 지급하는 것이라며 전세 피해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제도개선과 사회적 노력에 대해 지속 논의하고 발전시키겠다.”라고 말했다.

 

 

안녕하세요. 경기북도일보 고기환 기자입니다.
당신을 위해 진실 만을 전달 하겠습니다.
소외된 이웃과 정겨운 이웃들의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해드리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9498-7429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