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정부 을지대병원, 국내최초 ‘5G 기반 인공지능 시스템’ 구축

을지재단&LG유플러스 협약 체결. 최적화된 스마트병원 탄생 기대..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09/11 [09:12]

의정부 을지대병원, 국내최초 ‘5G 기반 인공지능 시스템’ 구축

을지재단&LG유플러스 협약 체결. 최적화된 스마트병원 탄생 기대..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09/11 [09:12]

▲ 을지재단 박준영 회장(좌측)과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이 10일, 5G 인공지능 스마트병원(AI-EMC) 시스템 구축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을지재단) 

 

을지재단(회장 박준영)은 LG유플러스와 10일, ‘5G 기반 인공지능 스마트병원(AI-EMC) 구축’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2021년 3월 개원 예정인 의정부 을지대학교병원은 5G를 기반으로 하는 국내최초 인공지능 시스템이 도입되어 최적화된 스마트병원으로 탄생할 전망이다.

 

 

이날 을지재단과 LG유플러스는 업무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보유한 역량과 기술을 바탕으로 상호 긴밀한 협력 관계를 마련해나가는데 합의했다.

 

협력 범위는 ▲스마트병원 시스템 운영을 위한 을지대병원 5G 기반 유무선 통신인프라 구축 ▲환자 중심 정밀의료서비스 구현을 위한 AI 기반 솔루션 인프라 제공 ▲의료진 업무 효율 극대화를 위한 IoT, 위치 기반 솔루션 제공 ▲환자 및 보호자 편의성 제고를 위한 AR, VR 활용 5G 특화서비스 공동개발 ▲AI-EMC 구축에 필요한 의료특화 솔루션 및 단말 인프라 제공 등이다.

 

이날 협약을 통한 인공지능 시스템이 구축되면 5G 기반의 다양한 의료서비스의 변화로, 병원 문화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가장 기대되는 변화로는 의료 활동과 프로세스 전반의 고효율화로서 ▲AI 음성녹취를 통한 의료기록 정보화 ▲교육 효과를 극대화 시켜주는 VR 간호 실습 ▲IoT 기반의 위험약품 위치 및 이동경로 관리 등을 통해 유익성과 안전성이 강화된다. 

 

환자와 보호자의 편의성도 한층 높아져 ▲격리 환자의 감염 예방 ▲보호자의 실감형 원격 면회 가능한 360도 VR 병문안 ▲거동이 불편한 환자들을 위한 가상현실 힐링 ▲안정적인 수면과 공기질 체크가 가능한 IoT 병실 등을 통해 보다 편안한 병원 환경 조성이 가능해진다.

 

이외에도 AI 알고리즘, 빅데이터, 로봇서비스, 웨어러블 기기 등을 고도화해 의료 현장 곳곳에서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 발굴할 방침이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을지재단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5G 특화 산업 육성과 차세대 의료서비스 선도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준영 회장은 “인공지능을 활용한 플랫폼 도입과 더불어 디지털 헬스케어를 기반으로 하는 스마트병원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60년 넘게 의료와 교육의 외길을 걸으며 고객중심경영을 지향해온 을지재단은 ‘AI-EMC’ 시스템을 통해 고객 맞춤형 정밀의료서비스를 제공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