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안병용 의정부시장 한강유역환경청장과 간담회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19/10/02 [11:58]

안병용 의정부시장 한강유역환경청장과 간담회

오민석기자 | 입력 : 2019/10/02 [11:58]

▲ 안병용 의정부시장이 최종원 한강유역환경청장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의정부시청)  

 

경기 의정부시 안병용시장은 2, 지난 30일 시청에서 연말 내 방치폐기물(17,749) 처리계획 논의 및 건의사항 등을 청취하기 위해 시를 찾은 최종원 한강유역환경청장(이하 환경청장)과 간담회를 했다고 밝혔다.

 

환경청장의 방문목적은 수도권 내 불법 방치된 폐기물(72만톤 중 잔여 약 29만톤) 문제 해결을 위한 환경청장-지자체장 간 의견을 수렴·토론하고, 구체적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함이다.

 

최 청장은 환경부가 제시한 연말내로 의정부시 방치폐기물 전량이 속도감 있게 처리될 수 있도록 적극협조해줄 것을 요청했다.

 

안 시장은 지난 515일부터 국비 지원이 계기가 돼 행정대집행이 시작된 만큼, 남은 잔량(12,400여톤)도 국비 추가 지원을 요청드리며, 올해 안에 처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30일로 흥국사의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 종료일이 끝나 101일부터 행정대집행이 재개돼 2,400톤을 처리할 예정이다. 이어 낙찰차액 2억여 원을 활용, 수의계약을 통해 약 2,900여톤을 긴급 처리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