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국민연금 2019년도 기금운용 수익률 11.3%, 수익금 73조 원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03/02 [14:40]

국민연금 2019년도 기금운용 수익률 11.3%, 수익금 73조 원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03/02 [14:40]

▲ 국민연금공단 로고.(사진=경기북도일보 DB)  

 

국민연금공단 구리남양주지사(지사장 윤우용)2, 지난 2019년말 기준국민연금기금 적립금이 운용수익금 증가 등에 힘입어 직전연도 대비 979천억 원 증가해 7367천억 원에 이르렀으며, 연간 운용수익률은 11.3%(잠정)로 기금운용본부 설립(`99.11)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한 해 얻은 기금운용 수익금은 734천억 원(잠정)으로, 이는 22백만 국민연금 가입자들로부터 한 해 동안 거둬들인 보험료 수입의 1.5배 수준이며 이에 따른 누적 수익금은 3675천억 원으로 국민연금기금 적립금의 절반에 해당한다.

 

2019년도 국민연금 수익률이 11.3%에 이르는 것은 미국과 중국 간 무역분쟁 및 일본 수출규제 등의 불확실성이 제기되는 가운데에서도,미국등 글로벌 주요 국가가 기준금리 인하 및 경기부양 노력을 진행하고 각종 경제지표가 개선되면서 글로벌 증시가 강세를 보인 데에 따른영향이 크다.

 

금융부문의 운용 수익률은 11.33%이며, 각 자산군은 국내주식이12.58%, 해외주식이 30.63%, 국내채권이 3.61%, 해외채권이 11.85%, 대체투자 자산이 9.62%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특히, 해외 주식은 연도말 미국과 중국 간의 1단계 무역합의 타결소식에 고무된 글로벌 증시 상승세 및 환율의 영향을 받아 30%를 넘는 수익률을 기록했다.

 

또한 국내주식 역시 반도체산업 등 수출기업의 실적회복 기대로 증시가 10%가까이 상승하면서 국민연금의 두 자리 수익률 달성을 견인했다.

 

, 채권은 국내외 주요 국가의 기준금리 인하 및 양적 완화 정책 실행에 따른 금리 하향세로 채권시장이 강세를 나타내면서 국민연금의 평가이익 증가에 기여했다.

 

아울러, 대체투자는 이자 및 배당 수익과 함께 보유자산의 가치상승으로 인한 평가이익의 영향을 받아 9%가 넘는 수익률을 나타내었다.

 

한편, 지난해 말 국민연금기금은 채권 비중이 전체 자산의 절반 이하로 감소하면서 오랫동안 제기돼 온 저수익 자산편중 우려를 불식시키게 됐다.

 

기금운용본부는 설립 이후 장기적 성과 제고 및 위험 관리를 위하여 투자포트폴리오 다변화를 점진적으로 추진하여 왔으며, 지난 10년 간 채권투자비중은 29.5%p 줄어들고 주식 및 대체투자는 각각 22.8%p, 7.0%p 늘어났다.

 

그 결과, 국민연금은 제도시행(`88) 이후부터 연평균 누적 5.86%, 최근 5년간 5.45%, 최근 3년간 5.87%의 수익률을 기록하며 중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국민연금기금 규모는 2024년에 1천조 원, 2041년에는 17백조 원에 이르고 향후 10년은 유동성 부담 없이 적극적으로 기금을 운용할 수 있는 골든타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관련기사목록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